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행사

기초융합연구를 위한 ‘기초과학동" 준공​
조회수 : 9263 등록일 : 2013-02-07 작성자 : kaist_news



 - 연면적 13,258㎡(4,011평), 지하1층 ․ 지상7층 규모 - 
-   기초과학 분야 융합연구를 위한 집중 실험실 갖춰  -


기초과학 분야 융합연구에 필요한 최첨단 연구시설을 갖춘 ‘기초과학동’ 건물이 대전 본원에 신축돼 7일 오전 11시 준공식을 가졌다.

지난 2011년 7월 착공해 1년 6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완공된‘기초과학동’은 지하 1층, 지상 7층, 연면적 13,258㎡(4,011평) 규모다.

기초과학동에는 나노•바이오•물리•화학•생명 등 기초과학 분야의 융합연구를 위해 필요한 각종 최첨단 설비가 갖춰져 있어 관련 분야  교수 및 학생, 연구원 등의 실험실로 사용될 예정이다.

우리대학이  이처럼 최첨단 연구시설을 갖춘 ‘기초과학동’을 갖게 된 데는 김창원 (주)앰코(AMKORE) 회장의 도움이 컸다. 김 회장은 지난 2009년 KAIST에 기초과학 연구에 힘써달라며 100만 달러(한화기준 약 11억원)를 기부했는데  학교 측이 180여억원의 자금을 추가로 투입해 ‘기초과학동’을 건립한 것이다.

이날 준공식에 김창원 회장 내외와 서남표 총장을 포함한 100여명의 교직원이 참석했으며 서 총장은 김 회장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서남표 총장은 이날 준공식 기념사를 통해 “기초과학동 신축으로 KAIST는 물리•화학•생명•나노 등 다양한 분야의 기초과학 연구시설을 한 곳에 모아 융합연구를 진행할 시설을 갖췄다”며 “이곳 연구실에서 인류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큰 연구 성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끝)


 

기초융합연구를 위한 ‘기초과학동" 준공 이미지
관련뉴스
  • No Dat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