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인물

서울 디자인의 모든 것, KAIST에 맡겼다!​
조회수 : 11201 등록일 : 2009-05-26 작성자 : kaist_news

서울시(시장 오세훈)는 서울특별시의 디자인정책을 총괄하는 임기 2년의 디자인서울 총괄본부장으로 우리학교의 정경원 교수를 최종결정했다고 5월 22일 밝혔다. 산업디자인학과에 재직 중인 정경원 교수는 서울대와 동대학원을 졸업했으며, 미국 시라큐스대 석사, 영국 맨체스터 메트로폴리탄대 박사를 취득했다. 또한 한국디자인진흥원장, KAIST 대외협력처장, 세계산업디자인단체협의회 집행위원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 2월부터 현재까지 서울디자인재단 이사로 일해 왔다.

부시장급에 해당하는 디자인서울총괄본부장은 서울시가 그동안 기초를 닦아온 공공디자인 분야와 서울의 디자인산업 분야의 경쟁력을 확대하는 등 디자인시정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서울시의 외부전문가 영입을 위한 공개채용 절차를 거쳐 결정된 이번 인사에서 정경원 교수는 초대 본부장이었던 서울대 권영걸 교수에 이어 두 번째로 서울시의 디자인총괄을 맡게 됐다. 앞으로 정경원 디자인서울 총괄본부장은 디자인 경영혁신 마인드를 창의시정에 접목시켜 시민 공감대를 확산시키고, 서울디자인산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키며, 디자인서울의 글로벌네트워크를 강화하는 등의 일을 맡게된다.

서울시는 민선4기 출범 직후 디자인서울총괄본부를 신설해 운영했다. 이는 중앙정부 및 타 지방자치단체에도 ‘디자인’이라는 화두를 확산시켰으며 공공기관의 디자인정책에 대한 관심도 불러일으켰다. 최근 서울시는 2년간 WDC 2010 선정, SDO 개최, 디자인서울 가이드라인 확립, 서울브랜딩체체 구축 등 디자인서울을 정착시켜 왔다.

한편 정경원 교수는 정해진 공무원 임용 절차를 거쳐, 6월초 오세훈 서울특별시장으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공식적인 업무에 들어갈 예정이다.

서울 디자인의 모든 것, KAIST에 맡겼다! 이미지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