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행사

봉사단체『KAIST 선우회』창립 30주년 행사 가졌다.​
조회수 : 11437 등록일 : 2008-11-18 작성자 : kaist_news

- 17일, 경북 봉화군 춘양면 오지마을 어린이 39명 초청행사
- 지난 78년 회원 17명으로 창립, 현재는 90명이 넘게 동참
- 회원 정기회비로 매년 불우어린이 돕기와 장학사업 등 펼쳐


17일, KAIST 교내 불우이웃 돕기 봉사단체인 ‘KAIST 선우회’(회장 조성환, 연구지원팀 근무)가 창립 30주년을 기리는 기념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오지마을인 경북 봉화군 춘양면 어린이 39명을 초청, KAIST와 국립중앙과학관, 지질자원연구원 지질박물관, 항공우주연구원, 전자통신연구원 등을 견학하며 ‘과학’과 함께 하루를 보내는 의미있는 일정으로 꾸며졌다.

KAIST 선우회는 지난 78년, 불우한 학생과 이웃들을 돕자는 취지에서 KAIST 직원 17명으로 창립되었으며, 현재는 자발적으로 동참한 회원수가 90명이 넘는다. 해마다 불우한 청소년들에 대한 장학금 지급, 지체장애자와 정박아들과의 자매결연을 통한 후원, 소년소년 가장들에 대한 결연후원금 지급, 도서벽지학교에 교육기자재 및 운동기구 기증, 낙도산간벽지학교 전교생 초청행사 등의 불우이웃에 대한 숨은 사랑과 봉사를 실천해 왔다. 이런 다양한 형태의 수많은 봉사활동에 드는 경비는 모두 회원들이 낸 순수회비로 충당해 왔다.
조성환(趙成煥, 48) 선우회 회장은 “30년이라는 세월동안 어려운 이웃에 대한 한결같은 사랑을 펼칠 수 있었던 것은 선우회원 한 사람 한 사람의 노력과 아름다운 마음이 쌓인 결과”라며, “앞으로도 형편이 어려운 어린이들과 불우한 이웃들에 대한 봉사활동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봉사단체『KAIST 선우회』창립 30주년 행사 가졌다. 이미지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