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인물

공과대학 구현진 학생, HRI 학회 디자인 경쟁 세션 1위​
조회수 : 4525 등록일 : 2018-06-29 작성자 : kaist_news

공과대학 구현진 학생, HRI 학회 디자인 경쟁세션 1위 뉴스 사진

(왼쪽부터) 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 최장호, KAIST 기계공학과 구현진, 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 도원경.


우리 대학 공과대학 구현진(기계공학과 학부, 13학번) 학생이 지난 3월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2018 인간로봇상호작용(Human-Robot-Interaction, HRI) 학회의 학생 디자인 경쟁 세션에서 1위를 차지했다.

구현진 학생은 서울대 학부생 4명(전기정보공학부 장선호, 기계공학부 최장호, 도원경, 이수민)과 팀을 이뤄 아이들과 일대 다 상호작용을 할 수 있는 거북이 모양 로봇 ‘쉘리(Shelly)’를 출품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거북이 모양 로봇 쉘리 사진


인간로봇상호작용 학회의 학생 디자인 경쟁 세션은 전 세계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사람과 상호작용을 하는 로봇을 디자인해 출품하는 대회다. 로봇의 창의적 상호작용 능력과 실제 사회에서의 효용성을 주요 심사 지표로 삼고 있다.

구현진 학생은 네이버 랩스 로보틱스 그룹의 인턴 활동 과정에서 이와 같은 연구를 시행했으며, ‘쉘리(Shelly)’를 이용한 로봇 학대 억제에 관한 연구 내용은 국제전기전자공학회(IEEE)에서 발행하는 잡지인 ‘IEEE spectrum’에도 게재되었다.

【참고 동영상】
· YTN 사이언스 방송

https://www.youtube.com/watch?v=n5KVwgBk0wk    

【참고 사이트】
2018 인간로봇상호작용 학회 홈페이지

http://humanrobotinteraction.org/2018/sdc/    

IEEE spectrum 온라인 페이지

https://spectrum.ieee.org/automaton/robotics/robotics-hardware/shelly-robotic-tortoise-helps-kids-learn-that-robot-abuse-is-a-bad-thing    

관련뉴스
  • No Dat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