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행사

KAIST 융합형보안기술연구센터 개소​
조회수 : 16834 등록일 : 2007-04-16 작성자 : kaist_news



 - 보안제품 불법 복제 방지를 위한 본격적인 연구 착수
 - 3년간 총 연구비 15억원, 연구원 102명 참여
 - 4월 13일(금) 오전 10시 KAIST 전산학동에서 개소식

KAIST(총장 서남표)는 한국조폐공사(사장 이해성) 지원으로 보안제품 불법 복제 방지를 위해 ‘융합형보안기술연구센터’를 설치하고 본격적인 연구에 착수한다. 개소식은 지난 4월 13일(금) KAIST 전산학동에서 가졌다.

이 센터에는 3년간 총 15억원의 연구비를 투입되고 102명의 연구원이 참여한다.

주 연구 분야는 ▲첨단 IT 기반 정보 은닉 방법 ▲호스트 게스트 나노물질 에너지 전이 발광 이용 ▲ 양자점(Quantum-Dot), 비결정 탄소 및 압전 소자 활용 ▲전파식별(RFID, 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광학, 생물학적 보안 요소 적용 기술 개발 등이다.

이흥규(李興揆) 총괄연구책임자(KAIST 전산학과 교수)는 “보안 제품의 위변조를 첨단 IT, 광학, 화공정, 생물학적 요소를 도입하여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융복합 보안 기술을 개발할 것”이라며, “보안 제품에 적용되는 핵심 기술을 자체 개발하면, 국내 보안 시장을 활성화시키고 관련 기술을 수출도 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KAIST 융합형보안기술연구센터 개소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