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행사

佛, 국립고등사범학교 뤼제 총장, KAIST 방문 기자간담회​
조회수 : 15557 등록일 : 2005-06-24 작성자 : kaist_news

프랑스의 명문 대학 국립고등사범학교(ENS) 가브리엘 뤼제 (Gabriel Ruget) 총장이 KAIST  로버트 러플린 총장을 예방, 양교의 교류 협력 방안과 KAIST 학생 유치에 대해 논의하고 기자 간담회를 가졌다.

 프랑스 국립고등사범학교는 1794년 설립, 211년의 역사를 가진 명문 대학으로 13개 학과가 개설되어 있으며 사르트르, 파스퇴르, 베르그송, 브르디외 등 프랑스를 움직이는 최고의 지성인들 상당수를 배출하였다.

 이 날 기자 간담회를 통해 뤼제 총장은 " 아시아 국가중 특히 한국은 과학기술분야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직접 많은 투자를 하고 있는 나라며, 특히 공학분야가 강한 KAIST와의 협력은 양국 산업 전반적인 측면에서도 상당한 영향을 미칠 뿐만 아니라 세계속에 경쟁력 있는 대학으로 발전할 수 있는 토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그는 "대학간 협력 뿐만 아니라 양 학교가 구축하고 있는 네트워크를 통해 또다른 방식의 협력을 맺어 연구, 산업, 기술적 측면에서 다양한 협력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뤼제 총장은 KAIST  학생 유치에 대하여 강한 의지를 보이며 "프랑스 출신 학생들만 있다면 친족 결혼을 하는 것과 똑같다. KAIST 학생 유치 목적은 한국 학생들과 프랑스 학생들이 서로 문화를 교류하고 이해하며 폭넓은 교육을 시키기 위한 것이다." 고 설명했다.

 이날 오후 뤼제 총장은 KAIST의 텔레로보틱스 및 제어연구실, 인공위성연구센터, 뇌과학연구센터 등 주요 실험실을 둘러보았다.

관련뉴스
  • No Dat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