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인물

대덕클럽 회장에 신성철 회장 재선출​
조회수 : 16326 등록일 : 2005-02-02 작성자 : kaist_news

대덕클럽은 1월 31일 월요일 저녁 대덕컨벤션타운 3층에서 신년교례회 및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는 대덕클럽 현 회장인 신성철(申成澈, 53) KAIST 부총장을 제 5대 대덕클럽 회장으로 재선출했다. 申 회장의 임기는 3년이다. 

申 회장은 "대덕클럽은 대덕연구단지의 오피니언 리더로서 앞으로는 국제적 링크를 가져야 할 때"라고 말했다. 

또한  "과학기술계의 오피니언 리더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우수 청소년들이 이공계에 진출할 수 있도록 과학대중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회원 146명의 "대덕클럽"은 대덕연구단지 중견 원로과학자들의 모임이다. 1995년 출범, 1대 최순달박사(전 체신부장관), 2, 3대 한필순 박사(전 원자력연구소장)가 회장을 역임했다. 우리나라 과학기술 정책 제안 및 대덕연구단지 활성화의 싱크탱크 역할을 해오고 있으며, 신성철 KAIST 부총장은 지난 2002년 1월에 열린 대덕클럽 정기총회에서 임기 3년의 제 4대 회장으로 선출된 바 있다.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