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연구

박인규 교수팀의 전자 코 기술, 2023년 10대 나노기술 선정​
조회수 : 2753 등록일 : 2023-12-29 작성자 : 홍보실

(왼쪽부터) 기계공학과 박인규 교수, 이기철 박사과정

< (왼쪽부터) 기계공학과 박인규 교수, 이기철 박사과정 >

우리 대학 기계공학과 박인규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마이크로 LED 가스 센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나노기술연구협의회가 수여하는 202310대 나노기술에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기술명: 마이크로 LED와 금속산화물 나노소재가 일체된 초저전력 가스센서 기술)

그림 1. KAIST 기계공학과 박인규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초저전력 가스센서 기술 소개 카드뉴스 (출처 : 나노기술연구협의회)

< 그림 1. KAIST 기계공학과 박인규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초저전력 가스센서 기술 소개 카드뉴스 (출처 : 나노기술연구협의회) >

박인규 교수 연구팀은 수십 마이크로미터 크기(마이크로미터: 10-6m)의 초소형 LED 바로 위에 고민감도의 금속산화물 나노소재가 집적된 광활성식 가스센서 플랫폼을 개발했다. 연구팀은 초소형 마이크로 LED에서 나오는 빛이 금속산화물에 전달되어 광활성시키고 가스 감지 소재로 활용되는 원리를 적용하고, 딥러닝 알고리즘을 이용해 여러 종의 가스를 실시간으로 높은 정확도로 선택적 판별하는 전자코 (electronic nose; E-nose) 기술을 개발했다. (가스 종 판별 정확도 99%, 농도 값 예측 오차 14%)

그림 2. 마이크로LED 가스센서의 가변광 조사 구동 컨셉과 실시간으로 혼합 가스를 구분하는 전자 코 시스템

< 그림 2. 마이크로LED 가스센서의 가변광 조사 구동 컨셉과 실시간으로 혼합 가스를 구분하는 전자 코 시스템 >

마이크로 LED 가스 센서는 낭비되는 광 에너지 손실 없이 전달 효율을 높여서 초저전력 가스 감지를 실현했다. 기존 가스센서 대비 소모 전력도 1,000분의 1 수준(10-7~10-4 W)으로 획기적으로 절감했고, 수명이 매우 길고 상온에서 동작하기 때문에 언제 어디서나 장시간 안정적으로 구동이 가능하다. 

특히, 마이크로 LED 가스 센서를 이용해 단일 센서만으로도 혼합 가스에 섞여 있는 각 가스의 종류 판별과 농도를 예측하는 전자 코 기술도 개발했다. (그림 2) 사람의 후각을 모사한 전자코 시스템은 일반적으로 서로 다른 다수의 가스 센서를 동시에 활용하고 딥러닝 기반의 패턴인식 기술을 적용해 가스들을 구분하는데, 사용되는 센서의 수가 증가할수록 전체 시스템 부피와 소모 전력 또한 증가한다. 이에 비해 연구팀은 단일 센서만으로도 고성능의 전자코 시스템을 개발했고 전체 시스템의 부피와 소모 전력 절감에 기여했다. 

박인규 교수와 이기철 박사과정 연구팀은 지금도 지속적으로 마이크로 LED 가스 센서 기술을 개발 중이며 지금까지의 결과를 올해 저명한 SCI 저널들에서 발표했다. (학술지명: ACS Nano, IF: 17.1. Light: Science & Applications, IF: 19.4. Small, IF: 13.3)

그림 3. 발명 기술의 우수성(다수의 SCI 저널 출판 등)

< 그림 3. 발명 기술의 우수성(다수의 SCI 저널 출판 등) >

연구책임자인 박인규 교수는 "마이크로 LED 기반의 광원 일체형 가스 센서는 상온 동작이 가능하고 기존의 가열 방식 가스 센서에 비해 소모전력이 1,000분의 1 이하 수준으로 초저전력 구동이 가능해 대기오염 모니터링, 음식물 신선도 모니터링, 헬스케어 등 다양한 분야에서도 응용될 수 있는 모바일 가스 센서 기술로 발전될 것ˮ이라고 연구의 의의를 설명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나노기술연구협의회는 국가연구개발사업 중 매년 우수한 나노기술 10개를 선정해 나노기술에 대한 대국민 인식을 제고하고, 나노기술의 중요성을 알리고 있으며, 공모 분야는 기초원천기술과 산업화 유망기술 두 가지로 나눠져있다. 수상 시에는 기념 상패와 우수성과를 소개하는 홍보 영상 제작이 지원된다. (202310대 나노기술 유튜브 링크:

https://youtu.be/osxylkXhN6M?si=g3MbDdOMgwuJiWUR)

그림 4. 2023년 10대 나노기술 선정 상패

< 그림 4. 2023년 10대 나노기술 선정 상패 >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