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행사

매주 목요일에는 선배를 만나요!​
조회수 : 11044 등록일 : 2011-07-08 작성자 : kaist_news



- 매주 선배와 후배가 함께하는 ‘선목카페’프로그램 운영 -

우리 학교가 매주 목요일 선배와 후배가 함께하는 ‘선목카페’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삼성종합기술원장을 지낸 임형규 KAIST 동문회장이 ‘대기업에서의 성장’이란 주제로 지난 7일 오후 4시 교내 중앙도서관에서 첫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선목카페’는 10여명의 학생과 동문선배가 매주 만나 대화의 시간을 갖는 ‘선배들과 함께하는 목요일 카페’를 말한다. 동문 선배들이 참여하는 멘토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 각 분야의 동문 선배들은 다양한 사회경험을 후배들에게 전달한다. 학생들은 애교심과 글로벌 리더로서 갖추어야 할 인성 및 리더십을 배운다.

오는 14일에는 고정식 전 특허청장, 21일 김재현 전 공주대 총장, 28일 유진녕 LG화학(주) 원장 등 각계각층의 동문선배들이 매주 목요일 특정 주제를 선정해 선목카페에 참여한다.

7일 첫 대화의 시간을 가진 임형규 동문회장은 “사회생활을 잘 하기 위해서는 공부 잘하는 능력 뿐만 아니라 원만한 인간관계를 유지하며 특히, 신뢰를 줄 수 있는 사람이 돼야 한다”고 후배들에게 말했다. 또한, “조직에서 존경받는 리더가 되기 위해서는 공정성을 갖고 사람을 대하며,  조직의 생각을 넘어서는 비전을 가져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참여한 기계공학과 최혜정 학생은 “기업에서도 과학⋅공학적 지식기반이 매우 필요하다고 느꼈다” 또한 “진취적이고 능동적인 삶을 살아가는 기업가의 멋진 삶을 본받아야 하겠다”고 말했다.

이승섭 학생처장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서 선배들의 사회적 경험과 지식을 후배들에게 공유하고, 선배들의 성공스토리를 통해 학생들의 미래설계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매주 목요일에는 선배를 만나요! 이미지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