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연구

투명 스마트 복합 필름 상용화에 성공​
조회수 : 2843 등록일 : 2022-10-19 작성자 : 홍보실

(왼쪽부터) 기계공학과 이승섭 교수(교학부총장), 전기및전자공학부 윤준보 교수

< (왼쪽부터) 기계공학과 이승섭 교수(교학부총장), 전기및전자공학부 윤준보 교수 >

우리 대학 기계공학과 이승섭 교수와 전기전자공학부 윤준보 교수 공동 연구팀이 `투명 스마트 복합 필름' 상용화에 성공했다고 19일 발표했다. 

`투명 스마트 복합 필름'은 투명한 필름 혹은 유리판 위에 안테나, 열선, 발광 기능이 복합적으로 구현된 것으로, 시야 방해 없이 원활한 5G 통신, 고효율 방열, 정보 전달 기능이 동시에 가능하다. 

한편, 자동차부품 기업인 티에이치엔은 5G 안테나 기업인 센서뷰와 함께 관련 기술을 이용해 자동차용 제품 개발을 진행 중이며 시제품이 2022년 현대자동차 테크데이에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이승섭 교수 연구팀과 윤준보 교수 연구팀은 서로 다른 방법으로 투명 필름 연구를 수행했는데, 이승섭 교수팀은 투명 전도성 필름 기반의 안테나와 열선을 연구했고, 윤준보 교수팀은 초소형 3차원 패턴을 이용한 투명 발광을 연구했다.

이승섭 교수팀이 개발한 투명 전도성 필름은 투명도 90% (PET 필름 포함), 면저항 0.3/sq, 헤이즈 1%의 세계 최고 성능을 가지고 있다. 

투명 안테나 필름은 짧은 주파수 특성으로 많은 안테나를 요구하는 5G 특화망을 대상으로 개발됐는데, 스마트 빌딩과 팩토리는 물론 자율주행 및 커넥티드 모빌리티 등에 적용이 예상된다.

그림 1. 현대자동차 테크데이에 제출된 통합형 스마트 윈도우 필름

< 그림 1. 현대자동차 테크데이에 제출된 통합형 스마트 윈도우 필름 >

투명 열선 필름은 저전력 고효율 방열이 가능해 유리창 서리 제거, 외부 카메라 시야 확보, 겨울철 라이더 적용은 물론 복사열을 이용한 실내 난방 등에 광범위하게 응용될 수 있다.

그림 2. 투명 열선에 의한 필름 온도 상승

< 그림 2. 투명 열선에 의한 필름 온도 상승 >

윤준보 교수팀의 투명 발광 필름은 가장자리에 배치된 LED에서 도광된 빛이 필름의 한쪽 방향으로만 나오는 특징을 지니는데, 이미 `매직라이팅 시트' 라는 상표로 제품화됐다. 

투명 발광 필름은 투명해서 하늘을 볼 수 있다가 밤이 되면 실내 조명으로 변하는 `라이팅 썬루프', 차량 유리에서 특정 모양으로 빛이 나오도록 하는 `라이팅 유리' 등 미래 모빌리티 조명을 주 시장으로 하고 있으며, 비전 검사 장비에 설치할 수 있는 `투명 비전 조명' 으로 출시된 바 있다. 

그림 3. 투명 발광과 투명 안테나

< 그림 3. 투명 발광과 투명 안테나 >

이승섭 교수와 윤준보 교수는 관련 기술을 바탕으로 각각 제이마이크로와 멤스룩스를 창업했다. 

연구를 주도한 이승섭 교수는 "세계 최고 성능을 가진 투명 전도성 필름에 5G 통신, 고효율 방열 등이 가능하도록 개발된 이번 투명 스마트 복합 필름의 상용화를 통해 차량, 실내 난방뿐만 아니라 나아가 스마트 빌딩, 스마트 팩토리, 자율주행 등 광범위하게 응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ˮ라고 설명했다.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