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행사

문화기술대학원, 국제전자예술심포지움(ISEA) 유치 성공​
조회수 : 7507 등록일 : 2016-10-21 작성자 : kaist_news

KAIST 문화기술대학원(학과장 노준용)은 ‘2019 국제전자예술심포지움(ISEA, International Symposium on Electronic Art)’을 이탈리아 피렌체와 치열한 경쟁 끝에 유치했다고 밝혔다.

1988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본 심포지움은 문화예술(전자예술) 분야 학술회의, 토론, 전시, 퍼포먼스, 시민 참여형 예술 프로젝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며, 한국에서는 최초로 2019년 광주광역시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국제전자예술심포지움 광주 유치를 위해 광주광역시, KAIST 문화기술대학원,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한국관광공사, 광주관광컨벤션뷰로, 광주문화재단은 2014년부터 3년간 공동 유치마케팅 활동을 펼쳐왔다.

한국 유치조직위는 2015년도 캐나다대회, 2016년도 홍콩대회에 참가하여 한국 개최의 당위성을 피력하고 유네스코(UNESCO) 미디어아트 창의도시인 광주 홍보에 매진하였다. 지난 3년간의 적극적인 유치준비로 2016년도 홍콩대회에서 진행된 총 두 차례에 걸친 프레젠테이션 발표에서 심사단의 긍정적인 호응을 이끌어냈다.

광주광역시, KAIST 문화기술대학원,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주관하는 본 행사는 전 세계 1,000여명의 문화예술, 과학, 엔지니어링 분야 예술가 및 전문가들이 참석할 것으로 기대되며 일주일간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ISEA(Inter-Society for the Electronic Arts10), 캐나다)는 전자예술에 관련된 창작, 이론, 기술 분야에 널리 분포된 멤버들과 동호인들을 확보하고 있는 비영리 국제 조직이다. 예술과 과학, 교육, 산업 분야간의 소통채널을 마련해 이들 간의 상호 협조를 원활하게 하고자 설립되었다. 전자예술의발전과 세계적인 보급을 위해서는 궁극적으로 다양한 문화의 활성화가 전제되어야한다는 인식 아래, 가장 두드러진 ISEA의 정기 행사인 국제전자예술 심포지움을 개최하는 외에, 국제 상임위원회(International Advisory Committee), 인터넷 네트워크, 월간 뉴스레터 발간, 공개 토론장 등을 통해 국제적인 규모의 의견 교환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