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정책

과학영재교육연구원, 과고 선생님 참여해 개발한 사이버 영재교육 프로그램 운영​
조회수 : 4128 등록일 : 2016-03-14 작성자 : kaist_news

우리 대학은 과학고 선생님들이 참여해 만든 온라인 영재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우리 대학 과학영재교육연구원(원장 권동수)은 오는 3월 21일부터 6월 13일까지 12주 동안 전국의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사이버 영재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수강생을 모집한다.

‘사이버 영재교육 프로그램’은 중‧고등학교 교육과정에 맞춰 수준별 학습이 가능한 자기 주도적 학습 프로그램으로, 중학교 1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의 수학, 과학, 정보 분야의 23개 과목을 운영한다.

기존의 온라인 강의 프로그램은 교육내용을 일방적으로 전달하는 방식이어서 우수한 학생들이 쉽게 지루해하고 중간에 교육과정을 포기하는 경우가 많았다.

2013년부터 교육과정과 교재 개발에 참여한 전국의 과학고 선생님들은 일방적인 정보 전달방식의 강의 프로그램을 과감히 포기했다. 대신 학생들이 스스로 질문하고‘깊이 생각’하면서 몰입해 지식을 정교화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설계했다.

학생들은 온라인에서 ▲ E-book 등 학습자료를 통한 개념학습과 탐구학습 ▲ 재학생 튜터들과 토론, 퀴즈, 요약노트, 생각하기 등 온라인 학습활동 ▲ 해당 개념의 이해도를 묻는 형성평가 과정을 수행한다.

또 튜터로 참여한 KAIST 재학생들이 수강생의 학습을 지도하고, 진로에 대한 고민상담, 공부방법 등도 조언한다.

이를 통해 학생들은 스스로 생각할 수 있는 힘을 기르고 배운 지식을 응용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수강생 중 우수한 평가를 받은 학생 500여 명은 방학 중 KAIST에서 열리는 3박 4일 캠프에도 참여해 더욱 심화된 영재교육과 진로 교육을 받을 수도 있다.

KAIST 과학영재교육연구원은 매년 두 차례에 걸쳐 사이버 영재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3월과 9월에 수강신청을 받는다.

현재 2016학년 봄학기 수강생을 모집 중이며 3월 20일까지 홈페이지(http://talented.kaist.ac.kr)에서 접수가 가능하다.

수학, 과학(물리, 화학, 생물), 정보(C언어, Python)분야에 관심과 흥미를 가지고 있는 전국의 중 ‧ 고등학생은 누구든지 참여 가능하다. 사회적 배려대상자는 학교장 추천서를 제출하면 별도의 수강료 없이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전국 7개 시‧도 교육청은 이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인정해 KAIST 과학영재교육연구원을 위탁기관으로 지정하고 사이버 교육 운영을 위탁했다. 끝.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