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인물

강창희 前 국회의장 • 애비셔 로잔공대 총장, 명예박사 학위​
조회수 : 9463 등록일 : 2016-02-17 작성자 : kaist_news


강창희 (前) 국회의장과 패트릭 애비셔 스위스 로잔연방공과대학교 총장이 KAIST에서 명예박사 학위를 받는다.

우리 대학은 19일(금) 열리는 ‘2016년 KAIST 학위수여식’에서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해 강창희 (前) 국회의장과 패트릭 애비셔 스위스 로잔연방공과대학교 총장에게 ‘명예과학기술학박사’ 학위를 수여한다.

강창희 전 국회의장은 대전고를 졸업하고 육군사관학교를 거쳐 경남대학교에서 경영학 석사와 명예정치학박사 학위를 각각 받았다. 1983년 11대 전국구 국회의원을 시작으로 제12대, 14대, 15대, 16대, 19대 국회의원을 거쳤으며, 제19대 국회에서 전반기 국회의장을 역임했다.

강 전 의장은 육군대학 교수, 국무총리 비서실장, 통신과학기술위원회 위원장, 과학기술부 장관을 역임하면서 △‘과학기술혁신을 위한 특별법’제정 △ 정부출연연구기관의 상용기술 발굴 및 벤처창업 지원 △ CDMA 국가표준 채택 △ 원자력 기술발전 등에 앞장서 과학기술계를 대표하는 정치인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1998년 외환위기로 정부가 조직을 축소하는 차원에서 ‘과학기술부’폐지를 결정했으나 강 전 의장이 총리를 찾아가 ‘과학기술이 국가경제 성장 원천’임을 설득해 과학기술부를 존속시키는 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는 평가다.

패트릭 애비셔(Patrick Aebischer) 스위스 로잔연방공과대학교 총장은 과학과 대학교육의 발전을 위해 일생을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애비셔 총장은 1954년 스위스 프리부르(Fribourg)에서 태어났다. 스위스 제네바대학교에서 의학박사 학위를, 스위스 프리부르대학에서 신경과학박사 학위를 각각 취득했다.

2000년부터 16년째 로잔연방공과대학교를 이끌고 있으며 ‘파괴적 혁신’을 통해 로잔공대를 세계대학랭킹 14위(2015 QS 세계대학랭킹)에 올려놓았다.

그는 재임 중에 △ 생명과학과 신설 및 자연과학 분야 확대 △ 산학협력을 위한 ‘혁신 기술공원’ 조성 △ 기술사업화에 특화된 경영 및 금융대학 신설 △ 젊은 교수들을 위한 영년직 제도 신설 △ 재임 중 교원 및 학생 수 2배 증원 등 탁월한 성과를 보여줬다.

그는 또 3개의 스타트업을 창업한 혁신적 기업가다. 자신의 연구성과에 기반을 두고 사이토우 테라퓨틱스(Cyto Therapeutics 1989), 모덱스 테라퓨틱스 (Modex Therapeutics 1996), 아마젠티스(Amazentis SA 2007)를 창업했다. 끝.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