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행사

‘조선일보-QS 아시아 대학평가'서 2위 도약 --- 한국대학이 거둔 성적 중 가장 높은 순위​
조회수 : 12143 등록일 : 2014-05-12 작성자 : kaist_news

우리 대학이  ‘2014 조선일보 ․ QS 아시아 대학평가’에서 지난해 6위에서 4단계 상승한 2위에 올랐다.

영국의 글로벌 대학평가 전문기관 QS(QuacQuarelli Symonds)와 조선일보는 이같은 내용의 ‘2014 조선일보 ․ QS 아시아 대학평가’결과를 12일 발표했다.

이는 2009년 이 평가를 처음 실시한 이후 한국 대학이 거둔 성적 가운데 가장 높은 순위다.

2014 조선일보-QS 아시아 대학평가 순위

KAIST는 평가 첫 해인 2009년 7위를 기록한 뒤, 2012년 7위, 2013년 6위를 차지해 꾸준히 10위권을 유지해 왔으나 올 해 대폭적인 순위 상승이 이뤄졌다.

특히 교원당 논문 수와 논문당 피 인용수의 점수가 대폭 상승해 순위상승을 이끌었다고 KAIST는 밝혔다.

강성모 총장은 “최근 몇 년간 젊은 교수들을 대폭 충원했는데 그 자극이 성과로 이어져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KAIST는 앞으로도 세계 톱 10을 향해 끝임 없이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선일보 ‧ QS 아시아 대학평가’는 아시아 고등교육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대학 평가로, 올해 6년째를 맞았으며 17개국 491개 대학을 대상으로 평가했다.

평가요소는 △학계평가 30% △교원당 논문 수 15% △논문당 피 인용수 15% △교원당 학생수 20% △졸업생 평판도 10% △국제화 10% 등 6개 분야로 구성됐다. 끝.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