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행사

대학원 총학생회, 2017 연구환경 실태조사 시행​
조회수 : 5169 등록일 : 2017-12-21 작성자 : kaist_news



대학원 총학생회(회장 한영훈)는 이달 21일부터 내년 1월 10일까지 21일간 “올해보다 더 나은 우리의 내년을 위하여” 라는 슬로건과 함께 2017 KAIST 연구환경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이 조사는 대학원 총학생회가 석박사과정 학생들의 연구환경 실태를 파악하고 대학원생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정책수립을 목적으로 매년 연말에 실시한다.

시행 첫해인 2012년 770명(약 17%)을 시작으로 2013년에 1,337명(약 29%), 2014년 1,155명(약 20%), 2015년 1,622명(약 23.3%), 2016년 1,474명(약 25.9%)의 대학원생들이 조사에 참여하는 등 매년 응답율이 상승하면서 신뢰성을 쌓아가고 있다고 대학원 총학생회 관계자는 밝혔다.

올 연구환경 실태조사를 위한 설문항목은 ▲인적사항 ▲연구실 복지 ▲경제적 환경 ▲연구실 생활 ▲연구 프로젝트 및 행정 업무 ▲연구 지도 ▲연구실 내 윤리 문제 ▲인권 현황 조사 ▲기타 의견 등 총 97개 문항으로 구성돼 있는데 작성시간은 약 15분정도 소요된다.

대학원 총학생회는 과거의 실태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올해에도 ▲조교수당 개선 ▲등록금 납부방법 개선 ▲대학원 연차초과자 제도개선 방안 논의 ▲대학원 재수강 제도개선 방안 논의 등 대학원생들의 연구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적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다.

한영훈 총학생회장은 “매년 시행하는 연구환경 실태조사는 대학원생들의 처우개선은 물론 학교의 청렴도 개선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뉴스